우리 세대의 맹세-승리의 전통 꿋꿋이 이어가리

-중구역 리철민고급중학교에서-

 

 

본사기자 한광명 찍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