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력증산의 동음을 높이 울려가고있다.

-수풍발전소에서-

 

 

본사기자 장철범 찍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