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농사결속에 총력을 집중

함께 책임지는 립장에서 떠밀어주어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교시하시였다.

《농촌에서 봄내여름내 애써 농사를 지어도 가을걷이와 낟알털기를 제때에 하지 않으면 숱한 낟알을 잃어버리게 됩니다.》

지금 천마군에서는 책임일군들은 물론이고 군급기관의 일군들모두가 조건상 불리한 단위들을 맡아 당면한 영농사업을 힘껏 떠밀어주고있다.결과 군적으로 가을걷이가 기본적으로 결속되였다.

군의 현실은 무엇을 보여주고있는가.

가을걷이와 낟알털기를 앞두고 전반적인 농장들의 실태를 하나하나 료해한 군일군들은 조건상 불리하고 토대가 미약한 작업반, 분조들을 놓고 생각을 거듭하였다.

할수 없는 일로 여기고 그냥 내버려둔다면 그런 단위들은 뒤떨어진채로 남아있게 될것이며 결국은 군앞에 맡겨진 알곡생산계획을 수행하는데 지장을 받게 될것이다.오늘 우리 일군들의 사업은 모든 작업반, 분조가 다같이 높은 실적을 내며 집단적혁신을 이룩하도록 하는데로 지향되여야 한다.가을걷이와 낟알털기에서도 뒤떨어진 단위가 생기지 않도록 역할을 더욱 높이자.

그후 군에서는 농사조건상 불리한 곳에 위치하고있거나 토대가 미약한 작업반, 분조들에 책임성높은 일군들을 파견하고 매 단위의 걸린 문제해결에 전심전력하게 하였다.특히 일군들이 작업반, 분조들을 도와주기만 할것이 아니라 해당 단위들에서 앞선 단위를 따라앞서기 위한 경쟁을 활발히 벌리도록 하는데 특별한 관심을 돌리게 하였다.

농촌들에 나간 일군들은 그곳 초급일군들과 손을 맞잡고 로력조직과 수송, 수매에 이르기까지 농사결속과 관련한 모든 사업을 치밀하게 짜고들었다.해당 단위들에서 일정계획을 바로세우고 력량을 집중하여 가을걷이와 낟알털기속도를 높이도록 떠밀어주었다.

이에 맞게 군에서는 탈곡기만가동에 필요한 실무적대책을 세워 모든 농업근로자들이 신심을 가지고 영농공정을 추진할수 있게 하였다.낟알털기과정에 생길수 있는 허실요소들을 따져보고 사전에 철저히 대책하는 문제도 놓치지 않았다.

결과 작업반, 분조들에서 경쟁바람이 일었으며 농업근로자들 누구나가 높은 책임감을 가지고 일을 깐지게 해나가는 기풍이 확립되게 되였다.

이뿐이 아니다.

군에서는 총화평가사업도 실속있게 하였다.일정계획수행정형을 놓고 명백하게 총화평가사업을 진행하여 농업근로자들의 열의를 부쩍 높여주었다.

화상회의를 비롯한 여러 계기에 매 작업반, 분조들의 성과와 나타난 편향에 근거하여 그 단위를 맡은 일군들의 사업을 평가하고 강하게 총화대책하니 모두가 더욱 분발하게 되였다.

경험은 앞선 단위와 뒤떨어진 단위의 차이를 줄이고 다같이 높은 실적을 내도록 하는데 모를 박고 사업을 전개할 때 성과가 커진다는것을 보여주고있다.

본사기자 김강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