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절불굴의 혁명정신은 조선혁명특유의 생명력

혁명가의 삶

 

비전향장기수 김용규동지는 자기 수기에 이렇게 썼다.

《…내가 34년간의 감옥투쟁에서 승리할수 있은것은 어버이수령님에 대한 신념과 충성, 조국과 인민에 대한 사랑과 충성때문입니다.또한 원쑤와의 싸움에서 장렬하게 전사한 전우들에 대한 의리와 사랑, 혁명적량심을 저버릴수 없었기때문입니다.

고문으로 인한 고통이 뼈마디마디와 머리칼끝까지 자극할 때에도, 육체와 정신이 생사기로에서 싸워야 할 때에도 나는 어버이수령님을 생각하군 하였습니다.그러면 새로운 힘과 용기가 솟아났고 장렬하게 희생된 전우들앞에 떳떳해졌습니다.…》

이렇듯 투철한 신념을 지닌 비전향장기수들이였기에 그들은 그처럼 가혹한 수십년간의 옥중생활속에서도 혁명적지조를 굽히지 않고 굴함없이 싸워 승리자가 되여 조국의 품에 안기게 되였던것이다.

본사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