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상방역진지를 철통같이

사소한 해이나 허점도 없이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당의 예방의학적방침을 철저히 관철하여야 합니다.》

비상방역사업을 국가사업의 제1순위로 놓고 사소한 해이나 빈틈, 허점도 없이 강력하게 전개해나갈데 대한 당의 뜻을 높이 받들고 평안북도교육도서 및 기자재관리처의 일군들과 종업원들이 방역진지를 더욱 굳건히 다져나가고있다.

이 단위에서는 비상방역전이 장기화되는데 맞게 종업원들의 방역열의를 계속 고조시키는것을 중요한 문제로 틀어쥐고 여기에 큰 힘을 넣고있다.

일군들은 비상방역과 관련한 정치사업, 위생선전을 공세적으로 벌려 모두가 방역의 주체가 되여 자각적일치성을 보장하는데 한사람같이 떨쳐나서도록 하고있다.

또한 방역사업에서 제기되는 문제들을 해결하기 위해 적극 노력하면서 물질기술적토대를 강화하기 위한 조직사업을 짜고들고있다.

일군들은 위생담당성원과 함께 종업원들이 마스크착용, 손소독, 방역학적거리두기 등 방역규정을 엄격히 준수하는가를 깐깐히 살펴보면서 요구성을 부단히 높이고있다.사무실 등에 대한 소독정형도 직접 료해하고 사소한 빈구석이라도 있으면 즉시에 퇴치하도록 하고있다.

이와 함께 사업총화를 계기로 비상방역사업에서의 성과와 경험, 교훈을 심도있게 분석총화하고 강한 대책을 세움으로써 대중을 부단히 각성분발시키고있다.

글 및 사진 특파기자 김명훈